부동산거래불법행위신고센터

미세먼지 & 천만그루

빛나는 기억, 다시 뛰는 심장 시민의숲1963

옛 대한방직 부지 관련 시민 공론화

주요 서비스 메뉴 분야별
정보

본문내용

  • 페이스북 공유하기 새창열림
  • 트위터 공유하기 새창열림
  • URL 주소복사
  • 오류신고
  • 페이지 인쇄기능

보도자료

  • 국가정보원 지침에 의거 최근 증가하는 홈페이지 해킹에 대비하고자 본문 또는 첨부글에 특수문자 포함 시 게시글 등록이 자동으로 차단됩니다. (특수문자 : ; : | + - = < > 등)
  • 글 작성시 교차 스크립트 오류가 발생하시는 분은 아래 이미지 파일을 참고하셔서 인터넷 설정을 변경해주세요.
    교차 스크립트 적용 방법
자유게시판 제목, 작성자, 등록일로 구성된 표
제목 햇빛발전소 등 신재생에너지 보급 ‘박차’
작성부서 공보담당관 등록일 2021-04-12

햇빛발전소 등 신재생에너지 보급 ‘박차’
- 시, 올해 시민햇빛발전소 총 9곳까지 늘려, 이달 내 호성동 천마배수지에 2·3호 건립
- 공동주택 490가구 대상 ‘베란다형 태양광 보급사업’ 추진, 55~58만 원 설치비 지급
- 오는 19일부터 시작하는 한국에너지공단 주택지원사업에 총 1억8000만 원 추가 지원


○ 전주시가 정부의 2050 탄소중립 선언에 발맞춰 시민햇빛발전소 등 신재생에너지 시설 보급에 공을 들인다.


○ 시는 에너지 자립도시로 나아가기 위해 올해 시민햇빛발전소를 확대하고 아파트 베란다에 태양광 설비를 보급하는 등 신재생에너지 지원사업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 먼저 시는 현재 2개인 시민햇빛발전소를 연말까지 총 9개까지 늘릴 계획이다. 시민햇빛발전소는 시민들이 공공부지를 활용해 태양광 생산설비를 설치, 에너지 소비자가 아닌 생산자로서 신재생에너지 보급에 동참하는 게 핵심이다.


○ 시는 이달 말까지 호성동 천마배수지 일원에 각각 99㎾ 용량의 2·3호 시민햇빛발전소를 건립한다. 건립비용은 조합원 출자와 전주시사회적경제활성화기금융자사업을 통해 확충된다.


○ 지난 2019년 1월 효자배수지와 지난해 12월 어울림국민체육센터에 건립된 시민햇빛발전소를 포함해 총 4개의 발전소에서 생산되는 전력량은 385.2㎾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 이는 연간 이산화탄소 감축량 약 214.5톤에 해당되는 것으로, 20년 된 잣나무 4만7361그루가 흡수하는 이산화탄소량인 것으로 알려졌다.


○ 시는 전주영화종합촬영소와 동전주방면 만남의 광장에 5·6호 시민햇빛발전소를 설치하기 위해 행정절차를 진행 중에 있으며, 7~9호 발전소 건립 위치도 검토 중이다.


○ 이와 함께 시는 올해 총사업비 2억7000만 원을 들여 공동주택 490여 가구에 소규모 태양광 설비를 보급한다.


○ 각 가정에 보급되는 태양광 설비는 약 300W 규모로, 일반가구에는 55만 원, 저소득층 가구에는 58만 원의 설치비용이 지급된다.


○ 설치 대상은 20가구 이상인 공동주택 단지이며, 공동주택 관리주체의 동의를 얻어 신청하면 된다. 단, 300가구 이하인 아파트의 경우 10가구 이상 참여하면 신청할 수 있다. 사업 접수기간은 다음 달 6~11일이다.


○ 태양광 설비 설치 시 매월 전기요금이 3~6만 원이 나오는 가정은 연간 8만 원 정도의 전기요금을 절약할 수 있으며, 연간 394.2㎾h를 발전해 173㎏의 이산화탄소를 저감하는 효과를 볼 것으로 예상된다.


○ 또한 시는 오는 19일부터 시작하는 한국에너지공단 주택지원사업(그린홈) 신청자에게 총 1억8000만 원을 보조금으로 추가 지원한다.


○ 이는 태양광, 태양열, 지열 등의 설비를 설치하고자 하는 단독주택 소유(예정)자에게 설치비 일부를 보조해주는 것으로, 지원금액은 △태양광 3㎾당 78만 원 △태양열 ㎡당 8만 원(최대 100만 원) △지열 ㎾당 12만 원(최대 200만 원)이다.


○ 사업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한국에너지공단 그린홈 홈페이지(greenhome.kemco.or.kr)에 회원가입 후 한국에너지공단에서 선정한 기업과 계약을 체결한 뒤 오는 19일부터 한국에너지공단으로 신청하면 된다.


○ 이와 관련 시는 오는 2025년까지 에너지자립률 30%, 전력 자립률 40% 달성을 목표로 △절약과 효율 △분산과 생산 △참여와 나눔 △교육과 문화 △상생과 통합 등 5대 전략, 30대 과제의 ‘에너지디자인 3040’ 정책을 추진 중이다.


○ 민선식 전주시 복지환경국장은 “시민들이 에너지를 단순히 소비하는 것에서 벗어나 스스로 만들어 쓰는 생산 과정에 참여함으로써 에너지 절약 분위기를 확산시키고, 신재생 에너지에 대한 관심도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한편 베란다형 태양광 보급사업과 신재생에너지 주택지원사업과 관련 기타 자세한 사항은 전주시 홈페이지(www.jeonju.go.kr)를 참고하거나 전주시 맑은공기에너지과(063-281-5090)로 문의하면 된다.


< 자료제공부서 및 문의처 : 전주시 맑은공기에너지과 281-5062>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현재 페이지의 내용 및 사용편의성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평가결과보기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댓글 등록이 가능합니다.

(140/140by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