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거래불법행위신고센터

미세먼지 & 천만그루

빛나는 기억, 다시 뛰는 심장 시민의숲1963

옛 대한방직 부지 관련 시민 공론화

주요 서비스 메뉴 분야별
정보

본문내용

  • 페이스북 공유하기 새창열림
  • 트위터 공유하기 새창열림
  • URL 주소복사
  • 오류신고
  • 페이지 인쇄기능

해명·설명자료

자유게시판 제목, 작성자, 등록일로 구성된 표
제목 (설명자료) '천만그루 나무심기' 전주시 ... 마구잡이식 수종 선택 '논란'
작성부서 공보담당관 등록일 2020-10-15
               

언론보도 (OO신문 20201014일 수요일)

전북 전주시가 미세먼지 저감 등을 위해 천만그루 나무심기를 추진하면서 마구잡이식 수종 선택으로 다 자란 가로수를 교체하는 우를 범하고 있다.

 

시는 은행나무 열매로 인한 악취 민원을 해결키 위해 1400만 원을 들여 이달 말부터 서신동 일대의 암 은행나무 66주를 수 은행나무로 교체에 나섰다.

 

시는 지난해 5월 전통숲 복원을 위해 전미동 숲거리에 대형 왕버들나무 2주를 식재한 반면, 평화동 지역은 꽃가루 등에 따른 민원으로 왕버들나무 15주를 베어냈다.

 

보충설명

서신동 당산로 일대 암 은행나무 교체

- ‘천만그루 나무심기2018년 민선7기 전주시의 주요시책으로 발굴되었음

- 서신동 당산로 일대 은행나무는 김승수 전주시장이 취임하기 전에 가로수로 식재되어 있었음

        ⇒ 전주시는 미세먼지 저감뿐만 아니라 시민이 걷기 좋은 천만그루정원도시를 조성하기 위해 오래된 은행나무를 교체하는 사업을 추진하고 있음

 

전미동 숲거리 알레르기 유발나무인 왕버들나무 식재

- 전미동 숲거리는 전통숲 복원지역으로 지정되어 있음.

- 해당 지역엔 보호수 전 단계인 노거수로 지정된 왕버들나무 4주가 있음

- 최근 2주가 죽었는데, 전통 숲 복원을 위해 동일한 수종 왕버들나무 2주 식재

- 꽃가루 알레르기 최소화 조치로 수시로 가지치기와 물뿌리기를 실시하고 있음

        ⇒ 전주시는 전미동 숲거리를 전통숲으로 복원하기 위해 왕버들나무를 식재하였고, 꽃가루 알레르기를 최소화하기 위해 적극 조치를 취하고 있음

 

관련부서: 시청 천만그루정원도시과 (281-2659)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현재 페이지의 내용 및 사용편의성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평가결과보기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댓글 등록이 가능합니다.

(140/140by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