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 천만그루

주요 서비스 메뉴 분야별
정보

본문내용

메인으로 이동 정보공개
  • 페이스북 공유하기 새창열림
  • 트위터 공유하기 새창열림
  • URL 주소복사
  • 오류신고
  • 페이지 인쇄기능

보도자료

  • 국가정보원 지침에 의거 최근 증가하는 홈페이지 해킹에 대비하고자 본문 또는 첨부글에 특수문자 포함 시 게시글 등록이 자동으로 차단됩니다. (특수문자 : ; : | + - = < > 등)
  • 글 작성시 교차 스크립트 오류가 발생하시는 분은 아래 이미지 파일을 참고하셔서 인터넷 설정을 변경해주세요.
    교차 스크립트 적용 방법
자유게시판 제목, 작성자, 등록일로 구성된 표
제목 동산동의 새로운 이름, ‘여의동’으로 결정
작성부서 공보담당관 등록일 2019-06-18

동산동의 새로운 이름, ‘여의동’으로 결정
- 동산동(행정동) 명칭변경 추진위원회, 동산동의 행정동 명칭을 여의동으로 최종 결정
- 새로운 동명칭 시민제안공모 통해 여의동, 쪽구름동, 편운동 등 36개 명칭 접수
- 오는 7월 중 명칭제정위원회 거쳐 동 명칭 최종 확정하고, 조례 개정 및 후속 조치 추진 예정


○ 일제잔재로 알려진 전주시 동산동의 새로운 이름이 ‘여의동’으로 결정됐다.


○ 동산동(행정동) 명칭변경 추진위원회는 최근 회의를 개최하고 동산동의 행정동 명칭을 ‘여의동’으로 바꾸기로 결정했다.


○ 동산동 명칭변경추진위원회는 시민공모를 통해 접수된 36개의 명칭 중 가장 많은 사람들이 응모한 ‘여의동’과 ‘쪽구름동’에 대해 심도 있게 검토한 결과 주민들에게 친숙하고 부르기 쉬운 명칭인 ‘여의동’으로 최종 선정했다.


○ 명칭변경추진위원회는 여의동에 대해서 ‘뜻을 원하는 대로 이뤄주고, 용(龍)이 여의주를 물고 승천한다’는 포괄적 의미를 담고 있으며, 현 동산동 일대에 △덕룡 △구룡 △발용 △용암 △용정 등 유난히 용과 관련된 마을이 많은 점을 감안해 높은 점수를 줬다.


○ 이에 앞서 시는 올해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일제 강점기 붙여진 이름인 동산동의 명칭변경을 추진해왔다.


○ 이후 실시된 명칭 변경에 대한 주민찬반조사에서 동산동 주민들은 일제의 잔재를 없애고 지역적 특색을 살릴 새로운 이름을 짓는 것에 압도적인 찬성의견을 냈으며, 이후 시는 지난 3일부터 12일까지 명칭공모를 통해 여의동, 쪽구름동, 행복동, 편운동, 동운동 등 36개 명칭(101건)을 접수했다.


○ 전주시 기획조정국 관계자는 “오는 7월 중 동산동의 명칭을 최종 확정하고 그 후속조치로 조례 개정과 주민등록 코드 및 현판변경 등 후속 조처에 나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 자료제공부서 및 문의처 : 전주시 자치행정과 281-2158>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현재 페이지의 내용 및 사용편의성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평가결과보기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댓글 등록이 가능합니다.

(140/140byte)